CYBER PROMOTION

글로벌우성

우성뉴스

사이버홍보우성뉴스

제목 한우리더 K-Farm 탐방_임실 억대농장
보도일자 2020-10-23 조회수 402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대한민국 최초 100년 전통 한우농장으로 키울 터 _ 억대농장 자매 축산인 이하늘 하나 씨.
들녘이 황금빛으로 물들어가는 풍요로운 농촌마을에 자리 잡은 억대농장(이정일 대표/전북 임실군 오수면) 한눈에 봐도 조사료가 풍부해 한우를 키우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춘 지역이다. 1987년 한우 한 마리로 시작해 현재는 350여 마리의 한우를 사육하고 있으며 2005년에 육종농가로 선정되어 두 마리의 보증씨수소(kpn1002, kpn1006)와 한 마리의 후보씨수소도 배출한 한우육종농가이기도 하다.
 
일찌감치 암소의 중요성을 깨달은 이 대표는 국립축산과학원에서 추진한 대규모 한우 암소 육종집단 조성 연구 사업을 비롯해 고능력 한우 유전자 수집 및 이용 연구사업, 한우 핵군 육종농가사업 등에 참여하며 암소 개량을 체계적으로 하고 있는 앞서가는 한우육종농가다.
 
억대농장의 이력만큼이나 또 다른 색다름이 있다. 350두를 사육하는 3개의 농장을 꽃다운 20대의 자매가 손수 운영하고 있다. 그 주인공들이 바로 이정일 대표의 두 딸로 일찌감치 축산 후계자의 목표를 세우고 대학에서 나란히 축산을 전공하고 농장 일을 시작한지 벌써 5년과 3년 차에 접어들었다.

힘들지 않아요. 굳이 어려운 점을 찾자면 남자보다 힘이 조금 달려 처음에는 송아지를 다루는데 어려움이 있었지만 이젠 요령이 생겨 힘든 건 별로 없어요.”  첫째 하늘 씨의 말이다. 둘째 하나씨 역시 힘든 건 별로 없다고 쿨하게 고개를 가로젓는다. 실제로 지인의 말을 통하면 두 자매는 중장비를 비롯한 축산용 기계를 자유자재로 운영하며 고용한 근로자 없이 둘이서 농장 전체를 관리하고 운영한다고 한다. 덕분에 아버지 이정일 대표는 조사료 포 관리와 생산에만 집중하고 모든 농장 관리는 모두 두 딸에게 맡겼다고 한다. 처음에는 믿기지 않았지만 취재를 마칠 때까지 이 대표는 볼 수 없었다.
 
억대농장은 지난해 48마리의 비육우를 출하해 1++등급 70%, 1+등급 이상 98%, 등심단면적 101, 근내지방 7.4 이상, 평균 출하 28개월령, 평균 도체중은 492㎏ 으로 전국 평균 대비 높은 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농장을 둘러보는 내내 농장이 이렇게 깨끗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청결하고 정리 정돈이 잘되어 있었다. 여성의 섬세함이 돋보이는 부분이다. 바닥도 뽀송뽀송할 정도로 쾌적하고 어린 송아지들을 위해 낮 시간대에는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도록 방목까지 해주어 번식우에는 최상의 환경이다. 억대농장은 한우육종농가다 보니 암소 관리에는 더욱 각별하다. 특히, 지난 2018년에는 이 대표가 30년 넘게 소를 키우며 알게 된 노하우를 집약해 번식우 축사를 새롭게 지었다. 개폐식 지붕으로 햇볕이 잘 들게 하고 우방 사이에 칸막이도 없애 우방 두세 개를 합쳐서 관리하면 소의 활동 반경이 넓어져 서열 다툼이 줄고 운동량이 늘어나 난산도 예방할 수 있다. 사료조 쪽에는 앞다리를 올릴 수 있는 발판과 칸막이도 설치했다. 한우는 전구에 비해 후구가 약한 편이다. 그런데 사료조 쪽에 발판을 설치해 앞다리 쪽을 높여 뒷다리에 힘이 들어가 후구가 발달하고 수정시킬 때도 훨씬 좋다. 또 사료조 앞에 설치된 칸막이는 분뇨가 튀지 않는 역할을 해 준다. 사료조에 분뇨가 튀었다면 해당 칸에 발정이 온 개체가 있다는 의미다.
 


농촌 생활 중 자기개발과 리플레쉬는 어떻게?
 
휴식과 개인 생활이 필요할 때는 여느 20대 젊은이와 다름없이 여행을 하거나 친구들을 만나 여가생활을 즐긴다고, 누구든 농장을 비울 때는 나머지 한 명이 완벽하게 농장 일을 커버한다고 한다. 정말 환상의 케미를 자랑하는 슈퍼 자매다. 외국인 근로자가 있을 때 보다 생산성이 20% 이상 좋아졌다니 그녀들의 능력은 이미 검증된 셈이다.
 
하늘, 하나 자매의 목표와 꿈은 명확하다. 농장의 성적 목표는 1++등급 90% 이상, 평균도체중 550㎏ 이상, 등심단면적 120㎠ 이다. 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꿈은 우리나라 최초의 100년 농장으로 만드는 것이다. 아버지가 한우 한 마리로 억대농장을 이루었듯 자매는 힘을 모아 100년 가업으로 다음 세대까지 이어가겠다는 포부다. 이렇듯 무한의 긍정의 에너지를 품은 젊은 한우리더 K-Farm이 있어 대한민국 한우 산업의 미래는 밝다.


다음글 : 우성사료 대한적십자 아너스클럽 가입
이전글 : 양어사료 24년 업계 1위 자리 고수
목록 보기
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