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YBER PROMOTION

글로벌우성

우성뉴스

사이버홍보우성뉴스

제목 2020하반기 경영전략회의 실시
보도일자 2020-07-17 조회수 1,420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전년 동기간 대비 118%, 3년 연속 물량 신장 지속
우성사료 한재규 대표이사가 하반기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우성사료(대표이사 한재규)가 지난 7 13일 대전 소재 본사 대회의실에서 올해 목표달성을 위한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인하여 철저한 규정 준수와 대인 방역 시스템을 가동한 가운데 최소 인원만 참석했으며 해외를 비롯한 공장 조직은 온라인 실시간 중계를 이용해 비대면 회의로 진행했다.
 
한재규 대표이사는 지난 상반기을 되돌아보며 모든 상황이 녹록지 않았다. 특히, 코로나-19로 대한민국을 비롯한 전 세계는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미증유의 비상시국을 보내고 있으며 사료 산업의 경우 경기 침체로 소비가 부진 한 데 반해 환율 급등으로 인한 환차손이 발생하는 등, 수익구조가 크게 나빠졌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소, 돼지를 비롯한 축산물 가격이 좋았지만, 하반기는 경기침체를 비롯한 다양한 국내외적 변수로 인해 낙관적으로 볼 수 없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우성사료는 어려운 시장 여건에서도 지난해 동기대비 118%의 괄목할만한 성장을 했다.
 
조직과 비대면 마케팅 강화로 시장상황 돌파할 것                                       우성은 지난 상반기 사료회사 가운데 가장 큰 폭의 성장세를 보였다. 반짝 단기 성장이 아닌 3년 연속 물량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기에 매우 좋은 시그널로 보고 있다. 이런 상승세를 이어가기 위해 하반기에도 모든 역량을 영업에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새롭게 정비된 그룹웨어를 통해 전사적 자원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한편 영업 관련 전산프로그램을 완비. 신규 그룹웨어와 연동하여 영업활동의 효율성을 키우고, 새로운 서비스 도구를 제공해 고객농장에는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공백 시장이 없도록 조직을 더욱 보강하고 축종별 스쿨을 비롯한 다양한 교육으로 영업사원의 수준을 업그레이드 시키겠다. 코로나19로 인한 제한적인 영업활동은 비대면 마케팅 강화로 시대 상황에 맞는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소독을 마친 사료 수송차가 공장을 빠져나가고 있다.(우성사료 아산공장)
 
고품질 특수 사료로 부가가치 높인다.
 
우성사료는 전통적으로 양어를 비롯한 반려동물 사료가 포함된 특수 사료에 강하다.  24년간 부동의 업계 1위를 고수하고 있는 양어 사료는 상반기 역대 최고 판매물량을 갱신하며 양어사료 업계 유일하게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양어 사료 역시 사료 시장 감소와 질병, 소비 부진의 삼중고에도 불구하고 우성의 약진에 경쟁업체는 모든 카드를 내놓고 있지만 우성의 성장세를 막기에는 역부족으로 보인다.
 
바다 양식장에서 물고기 출하 준비로 분주하다.(경남 통영 둔덕수산)
 

반려동물 사업부 강화, 고품질 신제품으로 라인업
 
우성사료는 1992년부터 특수 사료를 일반 사료와 공장을 분리하며 30여 년 가까이 운영 중이다. 당시 대부분의 고급 개 사료를 수입에 의존하던 현실을 안타깝게 생각한 우성은 고급 개 사료를 국산화하겠다는 목표가 있었다. 이제 대한민국은 사회구조 변화와 국민소득 증가로 반려동물 천만인 시대가 도래했다. 우성은 개, 고양이, 관상어를 비롯한 다양한 반려동물 식품을 제조 판매하고 있다. 특히, 상반기에 선보인 프리미엄 브랜드는 반려인의 근본적인 바램인 오래오래 행복하게에 핵심을 두고 기획되었으며 반려동물의 면역력과  건강의 극대화를 위해  국내 최초로 프로바이오틱스(Human Grade) 외부에 코팅하여 최대한 많은 유산균이 장까지 살아갈 수 있도록 만들었다. 올 한해는 반려동물 식품 라인업을 마치고 시장 특성에 맞춰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마케팅 활동에 집중해 특수 사료의 강자임을 증명할 계획이다.
  
 


다음글 : 양어사료 24년 업계 1위 자리 고수
이전글 : 우성사료문화재단 나눔명문기업 2호 가입
목록 보기
탑